7WAYS 퍼스널컬러진단

[스토리 앤 스타일]은 스타일이 시각적 언어라는 사실에 초점을 맞춥니다. 

디자이너가 옷을 만들 때, 전달하려는 메세지를 구상합니다. 그렇다면 당연히 착용자는 그 옷의 메세지를 입는 것이죠.

음악과 춤, 그림이 메세지를 갖듯 스타일은 메세지를 갖습니다. 

컬러, 텍스쳐, 아이템, 핏, 실루엣은 모두 합하여 스타일이 되고 그 사람을 설명하는 언어가 됩니다.  

그래서 [스토리 앤 스타일]은 소통 가능한 메세지로서의 컬러를 분류하고 다룹니다.

 

7WAYS는 [스토리 앤 스타일]이 자체 개발한 퍼스널컬러진단법으로

그 사람에게 가장 잘 맞는 스타일 컨셉을 찾는 목적에서 만들어졌 습니다.  


7WAYS란 말그대로 '7개의 길'이라는 의미로, 명도와 채도에 따른 톤(tone)을 7개의 그룹으로 분류한 것입니다. 

7개의 톤(TONE)은 7가지 스타일컨셉으로 연결됩니다.  


우리는 흔히 빨강, 파랑 등 색상이 메세지를 갖는다고 알고 있지만 전 세계 모든 사람들이 공통적으로 같은 느낌을 갖는 요소는 

색상이 아니라 명도와 채도 - 곧 톤(tone)입니다. 

톤(tone)은 메세지가 있고 어떻게 사용하느냐가 스타일 컨셉을 다루는 핵심입니다. 

다시 말하자면 각 개인에게 잘 맞는 톤을 찾을 때, 이것이 곧 그 사람을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최적의 스타일컨셉이 될 수 있습니다. 


그 이유는 톤(tone)은 에너지의 상태를 의미하기 때문입니다. 

비비드 톤은  빠르고 선명합니다.

파스텔 톤은 부드럽고 가볍습니다. 

이것은 전 세계 누가 보더라도 같은 느낌을 갖습니다. 


(그러나, '색상(hue)이 메세지로 사용되기 어려운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레드는 사랑을 의미하기도 하고 전쟁을 의미하기도 합니다. 

블루는 희망의 상징이 되기도 하고 우울을 상징하기도 합니다.

유사성이 적은 여러 의미를 상징하는 경우 언어로 대체하기 어렵습니다.  

톤(tone)에는 명도와 채도만이 존재하며 색상(HUE)은 제외됩니다)

 


시중에 널리 알려진 웜/ 쿨의 진단법은  색상(HUE)에 초점이 맞춰진 것입니다. 

피부의 색소를 파악하는 것에 집중되고 그 결과가 컬러 메이크업 제품과 깊게 관련됩니다.  

컬러 메이크업 제품은 피부에 직접 닿기 때문에 피부의 색소가 중요합니다. 

그러나 메이크업만으로는 그 사람다운 메세지를 시각화하는 데에 한계가 있습니다. 

메이크업을 포함하여 이미지 전체를 다루려면 <스타일 컨셉>이 필요합니다. 

스타일 컨셉을 만드는 핵심 요소가 바로 톤(tone)입니다. 

따라서 최적의 스타일링을 찾고 싶다면 톤(tone)을 중심으로 진단을 하는 것이죠. 


이제 당신만의 스타일을 통해 자신을 표현하고 이미지로서 소통하기를 원한다면 7WAYS퍼스널컬러 진단을 받으세요. 


7WAYS퍼스널컬러진단이 포함된 서비스는 아래 3가지가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floating-button-img